블로그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닫기
현재 위치
  1. 블로그

블로그

블로그

게시판 상세
제목 낮과 밤 일교차가 큰 환절기 주의할 질병들
작성자 퓨어싱크 (ip:)
평점 0점 작성일 2021-11-18 조회수 4


환절기에 서늘한 바람까지 함께 더해지며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하는 시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이러한 시기에는 신체의 적정한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어려워져 평소보다 에너지를 많이 소모해야 하기 

때문에 면역력이 약해지고, 각종 질병에 노출되기 쉽습니다.

오늘은 이러한 환절기에 

특히 주의해야 하는 질병과 

예방을 위한 방법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감기

날씨가 추워지면 자주 나타나는

질환은 감기로. 면역력이 떨어지는

환절기에는 감기 바이러스에 쉽게 노출될 수 있습니다.

감기에 걸리면 기침, 재채기, 콧물, 코 막힘, 열 등의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는데요, 

이는 코로나19의 증상과도 유사하니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감기 예방을 위해서는 외출 시

따듯하게 여러 겹을 껴 입고

외출 후 손을 잘 씻는 등의 개인

위생을 철저하게 신경 써야 합니다.

또한, 기관지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물을 자주 마시고 적절한 실내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2. 안구건조증

안구건조증 역시 환절기에 

쉽게 볼 수 있는 질환 중 하나입니다.

안구건조증은 눈물이 부족하거나

지나치게 증발하며 생기게 되는데,

환절기에는 일교차가 심하고 건조하여 쉽게 발병하곤 합니다.

눈이 자주 시리거나 이물감 같은

자극 증상을 느끼고, 눈이 쉽게

충혈되고 피로하여 눈을 잘 뜰 수

없고 두통까지 호소할 수 있습니다.

안구건조증 예방을 위해서는 충분한 수분 섭취를 

유지하며 실내온도 20~22도의 적정한

온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 외에도 온찜질, 오메가 3, 안구마사지 등을 통해 건조증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습니다.



3. 알레르기 비염

환절기에 심해지는 것으로 가장

유명한 것은 알레르기 비염입니다.

알레르기 비염은 코 막힘과 콧물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데요,

감기와 비슷한 증상도 있지만

비염은 바이러스가 아니라 꽃가루,

동물 털, 진드기 등의 알레르기

항원에 노출되었을 때 생깁니다.

비염 환자들은 환절기를 가장 싫어할 정도로 

한 번 심해지면 매우 큰 불편함을 겪곤 합니다.

감기와는 다르게 아침 저녁으로

증상이 심해지며 일주일 이상

지속된다는 차이점이 있습니다.

알레르기 비염을 예방하고 증상을 

완화화기 위해서는 실내를 항상 깨끗하게 청소하고

먼지나 꽃가루가 날리지 않게 주의해야 하며, 

실내 공기 질을 쾌적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낮과 밤 일교차가 큰 환절기 주의할 질병들

이렇게 환절기에 유의해야 하는

질병들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환절기에 유의해야 하는 질병들은

공통적으로 쾌적한 실내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필수적이었습니다.

언제나 실내 환경을 효과적으로

쾌적하게 유지하고 싶으시다면

퓨어싱크의 환기형 공기청정기로

공기의 질을 관리해 보세요.

뛰어난 성능과 디자인으로

고객님들께 최고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숨쉬는 창문 퓨어싱크 환기형 공기청정기 환기청정기

환기시스템 전열교환기



첨부파일 20211115173119113876.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오늘 하루 그만 보기
0